콘텐츠바로가기

'동상이몽2' 추자현X우효광, 국빈만찬 행사 앞두고 '돌발 상황'

입력 2018-01-05 15:00:19 | 수정 2018-01-05 15:00:19
글자축소 글자확대
기사 이미지 보기

오는 8일 방송되는 SBS '동상이몽 시즌2-너는 내 운명' 카리스마를 내뿜는 우효광의 새로운 모습이 공개된다.

이른 시각부터 추우부부(추자현X우효광 부부)는 분주하게 무언가를 준비했다. 바로 한중국빈만찬에 참석하는 날이었기 때문이다. 두 사람은 행사에 맞는 의상을 갖춰 입고 임신 후 화장을 잘 하지 않던 추자현도 예쁘게 메이크업을 했다.

하지만 부지런히 출발한 추우부부에게 뜻밖의 문제가 발생했다. 다름 아닌 교통체증이었다. 추우부부의 집에서 행사장까지는 코 앞인 가까운 거리지만, 중요한 행사인 만큼 삼엄한 경비 탓에 평소보다 베이징 거리가 더 꽉 막혀버렸던 것.

두 사람은 몇 분 동안 꼼짝도 않는 차 안에서 진땀을 뺐다. '지하철을 타야 하나?', '뛰어야 하나' 등 의견이 분분한 가운데, 우효광은 운전을 하는 매니저에게 "(내가) 말하는 대로 운전해 달라"고 부탁했다.

우효광은 내비게이션이 찾지 못한 베이징의 샛길로 안내하며 막힌 길을 피해 행사장으로 향했다.

이를 스튜디오에서 지켜보던 스페셜 MC 송재림은 "남편 분이 듬직하게 안내를 한다"며 감탄했다. 또한 추자현은 "(우효광은) 진짜 인간 내비게이션이다", "북경에서는 내비게이션을 안 보고 샛길을 다 찾아간다"며 칭찬했다.

과연 추우부부가 행사장까지 무사히 도착할 수 있을지, 그 결과는 오는 8일(월) 밤 11시 10분에 방송되는 '동상이몽 시즌2-너는 내 운명'에서 공개된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RSS 기사인쇄 url복사 댓글쓰기

POLL

가상화폐 거래소 폐쇄, 어떻게 생각하세요?

유치원·어린이집 영어수업 금지,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