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장웅 北 IOC 위원장 내주 스위스行…'평창 참가' 급물살 타나

입력 2018-01-06 18:27:43 | 수정 2018-01-06 18:29:30
글자축소 글자확대
기사 이미지 보기

장웅 북한 국제올림픽위원회(IOC) 위원이 다음주 스위스를 방문해 IOC 관계자들을 만나는 것으로 확인됐다.

6일(현지시간) IOC 소식통들에 따르면 장 위원장은 내주 초 로잔에서 토마스 바흐 IOC 위원장 등 IOC 관계자들을 만난 뒤 15일 전후 북한으로 돌아가는 일정을 잡은 것으로 알려졌다. 북한이 평창 동계올림픽 참가 의사를 밝힌 만큼 장 위원장이 IOC를 방문해 참가 종목과 선수단 규모 등을 논의할 것으로 예상된다.

장 위원장은 스위스행에 앞서 이날 오전 10시께 고려항공 JS151편을 이용해 베이징 공항에 도착했다. 그는 공항에서 평창 올림픽 피겨 스케이팅 페어 종목 참가 여부와 관련해 "참가할 것 같다"고 말했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RSS 기사인쇄 url복사 댓글쓰기

POLL

평창올림픽 한반도기 공동입장, 어떻게 생각하세요?

가상화폐 거래소 폐쇄,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