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칼둔 아부다비 행정청장 오늘 방한 … 'UAE 의혹' 해소 주목

입력 2018-01-08 09:58:38 | 수정 2018-01-08 14:00:20
글자축소 글자확대
칼둔 아부다비 행정청장 오늘 방한…'UAE 의혹' 해소 주목
임종석 대통령 비서실장이 쉐이크 모하메드 빈 자이드 알 나흐얀 왕세제와 만나 악수하는
 모습기사 이미지 보기

임종석 대통령 비서실장이 쉐이크 모하메드 빈 자이드 알 나흐얀 왕세제와 만나 악수하는 모습



칼둔 아부다비 행정청장이 오늘(8일) 오전 1박 2일 일정으로 우리나라를 방문한다.

칼둔 청장은 지난해 임종석 비서실장이 아랍에미리트를 방문해 왕세제를 예방했을 때 배석했던 인물로 아랍에미리트 원자력공사 이사회 의장이다.

칼둔 청장은 방한기간 임종석 실장과 면담할 것이라는 전망이 나오는 가운데 문재인 대통령을 예방할 것인지에도 관심이 쏠리고 있다.

임 실장의 방문은 지난 이명박 정부 당시 원전수주 대가로 상호방위조약 수준의 군사협력을 약속했다는 의혹과 관련해, 현 정부에서 아랍에미리트 연합과 재협상을 추진하다 이 과정에서 나온 반발을 수습하기 위해서란 추측이 나오고 있다.

칼둔 청장의 이번 방한으로 정치권에서의 UAE 의혹 공방은 더욱 격화될 것으로 전망된다.

앞서 우원식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는 연일 계속되는 자유한국당의 잇단 UAE 의혹 제기 관련 "지켜야 할 국익도 내팽개치면서 오발탄인지 자충수인지 천지분간도 못하는 지경"이라고 성토했다.

이미나 한경닷컴 기자 helper@hankyung.com
공연, 전시, 신간, 이슈, 연예 등 담당합니다. 네이버 맘키즈 '못된 엄마 현실 육아' 워킹맘 육아에세이 연재중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RSS 기사인쇄 url복사 댓글쓰기

POLL

평창올림픽 한반도기 공동입장, 어떻게 생각하세요?

가상화폐 거래소 폐쇄,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