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이보영 논란 부른 장희진, 전 남친과의 일화 보니…

입력 2018-01-08 13:20:32 | 수정 2018-01-08 13:20:32
글자축소 글자확대
이보영 장희진기사 이미지 보기

이보영 장희진


배우 장희진이 이보영에 관련한 거짓 에피소드로 논란에 휩싸였다.

이보영의 소속사는 8일 "후배 배우가 예능 프로그램에서 사실과 다르게 회자한 얘기가 악의적으로 생산되고 있다"며 악플러에 대한 강경 대응을 예고했다.

지난해 7월 방송된 MBC '라디오스타'에서 장희진은 "함께 회를 먹던 이보영에게 '전어가 먹고 싶다'고 했더니 언니가 식당 주인에게 '서비스'를 요구했다"며 "주인 아주머니께 '전어를 서비스로 주는 데가 어디 있느냐'며 타박을 당했다"고 밝혀 웃음을 안겼다.

또한 장희진은 "남자친구 지인의 결혼식에 참석했는데 남자친구의 전 여자친구가 온 거다. 톱스타인 그 분을 챙기느라 남자친구가 정신이 없더라"고 밝히기도 했다.

이어 "너무 서러워서 집에도 혼자 왔다. 그날 '저 톱스타를 내가 꼭 이기겠다'고 다짐했는데 아직도 못 이긴 거 같다"고 너스레를 떨었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RSS 기사인쇄 url복사 댓글쓰기

POLL

평창올림픽 한반도기 공동입장, 어떻게 생각하세요?

가상화폐 거래소 폐쇄,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