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효리네 민박2' 제주서 사전 촬영 시작…알바생 아이유→윤아

입력 2018-01-08 16:53:56 | 수정 2018-01-08 16:53:56
글자축소 글자확대
'효리네 민박2'기사 이미지 보기

'효리네 민박2'


지난해 제주도 힐링 열풍을 불러온 '효리네 민박' 시즌 2가 촬영을 시작했다.

8일 뉴스1은 '효리네 민박2' 측이 제주도에서 촬영을 시작했다고 보도했다.

윤현준 CP에 따르면 '효리네 민박' 제작진은 현재 사전 촬영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효리네 민박2'는 이효리, 이상순 부부가 실제 거주 중인 제주도 집을 민박집으로 운영해 일반인을 게스트로 받아 일상을 공유하는 프로그램이다.

시즌 1에서는 아르바이트생으로 아이유가 출연했고 시즌 2에서는 소녀시대 윤아가 낙점됐다.

최근 진행된 민박객 모집에 많은 신청자가 몰려 서버가 마비되는 사태가 벌어지기도 했다. 8일 현재 20만 건을 넘는 사연들이 접수됐다. 이는 시즌 1 당시 6배에 육박한다.

'효리네 민박' 시즌2 올 상반기에 편성 예정이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RSS 기사인쇄 url복사 댓글쓰기

POLL

평창올림픽 한반도기 공동입장, 어떻게 생각하세요?

가상화폐 거래소 폐쇄,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