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공유·정유미 측 "결혼설 사실무근…루머 법적 대응할 것"

입력 2018-01-09 11:53:22 | 수정 2018-01-09 11:53:30
글자축소 글자확대
배우 공유, 정유미 / 한경DB기사 이미지 보기

배우 공유, 정유미 / 한경DB


배우 공유(본명 공지철·39)와 정유미(35)가 결혼설에 대해 입장을 밝혔다.

9일 두 사람의 소속사 매니지먼트숲은 "최근 각종 온라인 커뮤니티와 SNS 등을 통해 유포되는 공유, 정유미 배우 관련 루머는 명백한 허위사실"이라고 밝혔다.

이어 "이 시간 이후 추가로 유포하거나 재생산하는 행위에 대해 합의나 선처없이 강경하게 대응하겠다"며 "지속해서 있는 배우들을 향한 악성댓글에 대한 수사도 함께 의뢰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앞서 공유와 정유미는 지속해서 열애설과 결혼설에 휩싸였다. 2011년 영화 '도가니'에 이어 2016년 '부산행'에서 호흡을 맞춘 인연이 있다. 최근에는 결혼식 날짜와 장소까지 담은 루머가 온라인을 통해 퍼졌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RSS 기사인쇄 url복사 댓글쓰기

POLL

평창올림픽 한반도기 공동입장, 어떻게 생각하세요?

가상화폐 거래소 폐쇄,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