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해투3', 이 라인업 실화?…워너원·선미·휘성이 한 곳에

입력 2018-01-10 08:58:00 | 수정 2018-01-10 08:58:41
글자축소 글자확대
기사 이미지 보기

‘해피투게더3’가 워너원에서 선미에 이르는 게스트 라인업을 공개했다.

KBS 2TV ‘해피투게더3’(이하 ‘해투3’) 11일 방송은 ‘해투동-랜선여친 특집’과 ‘전설의 조동아리-내 노래를 불러줘:장르별 최강자 1탄’으로 꾸며진다. 특히 이날 방송에서는 걸출한 스타들이 게스트로 총출동해 목요일 밤을 웃음으로 가득 채울 예정.

11주만에 돌아오는 ‘해투동’ 코너에는 한은정-김지민-채연-정채연이 출연한다. 특히 여배우의 신비주의를 벗어버리고 지난해 ‘예능 늦둥이’로 변신한 한은정의 활약에 기대감이 고조된다.

이어 김지민은 MC 전현무와의 케미를 기대케 한다. 김지민과 전현무가 과거 ‘부동산 가방 스캔들’의 당사자들이었던 만큼 대중에게 알려지지 않은 비화들을 여과 없이 쏟아낼 것으로 보여 관심을 높인다. 나아가 채연과 다이아 정채연, 동명이인의 만남 역시 색다른 재미를 선사할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그런가 하면 ‘전설의 조동아리:내 노래를 불러줘’에는 장르별 최강자들이 총 집결한다. 먼저 ‘R&B의 황태자’ 휘성이 출연해 지난 주 귀호강 라이브로 화제를 불러모은 거미의 활약을 잇는다. 또한 ‘행사의 여왕’ 홍진영이 출연해 유쾌한 에너지로 시청자들에게 엔도르핀을 선사할 예정이다.

더욱이 지난 해 ‘가시나’로 메가 히트를 친 선미, ‘대세 of 대세돌’ 워너원의 강다니엘-김재환-배진영-황민현까지 출연해 안방극장을 후끈하게 달굴 예정이다. 동시에 ‘내 노래를 불러줘’에 휘성-홍진영-선미-워너원이라는 쟁쟁한 가수들이 이름을 올린 만큼 어느 가수가 1등으로 퇴근을 할 수 있을지도 귀추가 주목된다.

이에 ‘해투3’ 제작진은 “오는 11일 방송부터 ‘해투동’이 정상적으로 시청자 분들을 찾아간다. 1, 2부 모두 풍성한 볼거리를 담았으니 많은 시청 부탁 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함께하면 더 행복한 목요일 밤 KBS 2TV ‘해피투게더3’는 오는 11일 밤 11시 10분에 방송된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RSS 기사인쇄 url복사 댓글쓰기

POLL

가상화폐 거래소 폐쇄, 어떻게 생각하세요?

유치원·어린이집 영어수업 금지, 어떻게 생각하세요

한·일 위안부 합의 재협상,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