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구혜선 "6평짜리 미니 하우스 설계 중"

입력 2018-01-10 10:48:14 | 수정 2018-01-10 10:48:14
글자축소 글자확대
기사 이미지 보기

배우 구혜선이 설계한 미니하우스가 공개된다.

10일 방송되는 JTBC ‘차이나는 클라스-질문있습니다’(이하 ‘차이나는 클라스’)에서는 건축가 조정구 대표가 ‘동네가 사라지면 사람도 사라진다’를 주제로 도시 재생과 건축학에 대한 문답을 나눈다.

최근 진행된 ‘차이나는 클라스’ 녹화에는 게스트로 배우 구혜선이 등장했다. 구혜선은
연기뿐만 아니라 그림, 작사·작곡, 영화 연출 등에도 두각을 보이는 연예계 대표 아트테이너로 알려져 있다.

구혜선은 데뷔 15년 만에 처음으로 교양프로그램 출연을 결심하게 된 계기가 바로 이날의 강연자 조정구 대표와 문답을 나누고 싶어서라고 밝혔다.

이날 구혜선은 “6평짜리 미니 하우스를 직접 설계하고 있다”며 자신의 직접 만든 설계도와 모형을 챙겨 와 눈길을 끌었다.

또한 집을 지을 때 가장 중요한 것으로 ‘가족과 마당’을 꼽으며, “내 가정, 내 행복을 공유할 수 있는 마당 같은 공간이 있는 것이 한옥의 의미가 아닐까 싶다”고 밝혔다.

이에 홍진경은 “어린 나이에도 불구하고 굉장히 어른스럽다”며 감탄해 훈훈한 분위기를 만들었다는 후문이다.

구혜선과 함께하는 JTBC ‘차이나는 클라스’ 동네가 사라지면 사람도 사라진다 편은 10일 밤 9시 30분에 방송된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RSS 기사인쇄 url복사 댓글쓰기

POLL

가상화폐 거래소 폐쇄, 어떻게 생각하세요?

유치원·어린이집 영어수업 금지, 어떻게 생각하세요

한·일 위안부 합의 재협상,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