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가상화폐에 헤지펀드도 '가즈아'… 지난해 투자수익 3175%↑

입력 2018-01-10 15:49:17 | 수정 2018-01-10 15:49:17
글자축소 글자확대
사진=게티이미지뱅크기사 이미지 보기

사진=게티이미지뱅크



가상화폐와 블록체인 기업에 투자한 헤지펀드들이 지난해 3000%가 넘는 수익을 올린 것으로 나타났다고 미국 CNBC방송이 10일(현지시간) 보도했다.

헤지펀드 정보업체 헤지펀드리서치(HFR)에 따르면 비트코인과 이더리움, 리플과 같은 가상화폐에 투자하는 헤지펀드의 수익률을 집계하는 HFR 가상화폐지수는 지난달에만 88.4% 오르며, 지난해에만 총 3175% 폭등했다

블록체인 기술과 연관된 기업에 투자하는 헤지펀드를 쫓는 HFR 블록체인 종합지수도 지난달 88.5% 오르며 지난해 상승률이 2690%를 기록했다.

가상화폐 지수와 블록체인 지수가 올랐다는 것은 이들에 투자한 헤지펀드의 수익률이 그만큼 상승한 것을 뜻한다.

HFR은 비트코인 광풍에 따라 가상화폐에 대한 투자자들의 관심이 폭증하자 지난해 12월 두 지수를 도입했다.

한편 지난해 헤지펀드 업계의 평균 운용수익률은 8.5%로, 지난 2013년 이후 최고를 기록했다.

전년 평균 수익률은 5.4%였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RSS 기사인쇄 url복사 댓글쓰기

POLL

평창올림픽 한반도기 공동입장, 어떻게 생각하세요?

가상화폐 거래소 폐쇄,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