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17년 만에 최제우로 돌아온 최창민…그동안 뭘 했길래

입력 2018-01-11 08:03:36 | 수정 2018-01-11 08:07:25
글자축소 글자확대
최제우. 라디오스타 캡처기사 이미지 보기

최제우. 라디오스타 캡처


만능 엔터테이너 최창민이 17년 만에 최제우란 이름으로 돌아왔다.

최제우는 10일 MBC ‘라디오스타’에 출연에 그동안의 공백에 대해 입을 열었다.

최제우는 “전에 활동하던 소속사 대표가 잠적을 하는 바람에 그 일을 해결하는 데 2년이 걸렸다”면서 “스무살이 되니 유흥업소에서도 섭외가 왔다”고 말했다.

그는 “내가 이러려고 가수를 했나, 하는 생각도 들었다”면서 “이후 1년 반 정도 일용직으로 돈을 벌었다”고 밝혔다.

1998년 ‘영웅’을 발표하며 가수로 데뷔한 최제우는 이후 두 번의 앨범을 내면서 정상급 가수로 활약했다. 시트콤 ‘나 어때’ 등에도 출연하면서 큰 인기를 누렸지만 2000년대 들어서 돌연 활동을 접었다.

최제우는 “그동안 사주와 명리학을 공부했는데 지난해 6월쯤 마무리됐다”면서 “이번 방송 출연도 ‘지금쯤에는 될 것’이라고 스스로 예측해 출연하게 됐다”고 말했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RSS 기사인쇄 url복사 댓글쓰기

POLL

평창올림픽 한반도기 공동입장, 어떻게 생각하세요?

가상화폐 거래소 폐쇄,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