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리키 마틴, 13세 연하 동성 연인과 결혼 "무릎 꿇고 반지…프로포즈"

입력 2018-01-11 11:00:07 | 수정 2018-01-11 11:00:07
글자축소 글자확대
기사 이미지 보기

푸에르토리코 출신 가수 리키 마틴(46)이 동성 연인 제이완 요세프(33)와 결혼했다.

미국 연예 전문 매체 E!News는 10일(현지시각) 리키마틴이 제이완 요세프와 결혼식을 치르지는 않았지만 혼전 합의서를 작성하며 결혼에 필요한 서류 절차를 마쳤다고 보도했다.

과거 리키 마틴은 유명 TV 토크쇼 '엘렌쇼'에 출연해 연인 요세프에게 무릎을 꿇고 반지를 건네 청혼한 사연을 공개한 바 있다.

2010년 커밍아웃한 리키 마틴은 2008년 대리모를 통해 쌍둥이 아들을 얻은 바 있다. 제이완 요세프와는 2016년부터 교제를 시작했다.

한편 아르헨티나, 브라질, 콜롬비아, 우루과이는 동성 결혼을 합법화했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RSS 기사인쇄 url복사 댓글쓰기

POLL

평창올림픽 한반도기 공동입장, 어떻게 생각하세요?

가상화폐 거래소 폐쇄,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