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인생술집' 곽도원 "어릴 때 열병 앓아, 청각 장애 있다…항공비 할인 받아"

입력 2018-01-12 06:58:18 | 수정 2018-01-12 06:58:18
글자축소 글자확대
'인생술집' 곽도원기사 이미지 보기

'인생술집' 곽도원


'인생술집'에 출연한 곽도원이 청각장애를 고백했다.

지난 12일 방송된 tvN 예능프로그램 '인생술집'에서 곽도원은 "어린 시절 열병으로 왼쪽 청력을 잃었다"라고 밝혔다.

그는 "학교 들어가기 전까지 세상 사람들 모두 한 쪽 귀로 듣는 줄 알았다"라고 속내를 드러냈다.

이에 박은혜는 "예전 한 시상식에서 이 이야기를 하신 적 있다"라고 거들었다.

곽도원은 "시상식 축하공연에서 장애인분들이 공연을 하는데 그 모습을 보니 울컥하더라"라며 "계속 눈에 보이더라"라고 말했다.

그는 "대한민국에서 꿈을 꾸면 반드시 이루어 지니까 포기하지마라고 조언했다"라며 "나도 이렇게 생겼지만 영화배우를 하고 있다고. 꿈을 잃지 말고 열심히 하라고 전했다"라고 말했다.

현재 제주도 생활 중인 곽도원은 "청각장애가 있어 항공비가 50% 할인된다"며 너스레를 떨기도 했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RSS 기사인쇄 url복사 댓글쓰기

POLL

평창올림픽 한반도기 공동입장, 어떻게 생각하세요?

가상화폐 거래소 폐쇄,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