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정채연, '라라'로 스크린 데뷔…2월 개봉 확정

입력 2018-01-12 09:16:56 | 수정 2018-01-12 09:16:56
글자축소 글자확대
기사 이미지 보기

다이아 정채연이 스크린에 데뷔한다.

'프로듀스 101'을 통해 이름을 알린 후 가수와 연기자로 활발히 활동해온 정채연이 오는 2월 개봉 예정인 영화 '라라'의 여주인공 ‘윤희’ 역으로 스크린에 도전장을 내민다.

'라라'는 작곡가 ‘지필’(산이)이 헤어진 여자 친구 ‘윤희’(정채연)의 사망 소식을 듣고, 그녀의 흔적을 찾아 나서는 여정을 다룬 판타지 멜로물이다.

영화의 대부분을 베트남에서 촬영했고, 정채연과 함께 연기 호흡을 맞춘 이가 다름 아닌 감성 래퍼 ‘산이’라는 점 또한 주목할 만한 작품이다.

얼마 전 KBS2 새 주말 드라마 '같이 살래요'에 출연을 확정한 정채연은 이번 영화 '라라'의 개봉으로, 분주하지만 의미 있는 2018년 초를 맞을 것으로 보인다.

'라라' 측이 공개한 캐릭터 포스터에서 정채연은 순백의 웨딩드레스를 입은 새 신부마냥 단아한 미를 한껏 드러내고 있다. 하지만 그녀의 눈빛은 왠지 모르게 슬퍼 보여, 보는 이로 하여금 영화에 대한 궁금증을 자아내게 만든다.

다방면에서 재능을 뽐내며 대세로 자리매김 중인 다이아의 정채연은 '라라'로 오는 2월 첫 스크린 나들이에 나선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RSS 기사인쇄 url복사 댓글쓰기

POLL

평창올림픽 한반도기 공동입장, 어떻게 생각하세요?

가상화폐 거래소 폐쇄,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