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밥차남' 온주완, 냉미남 or 사랑꾼 '극과극' 매력

입력 2018-01-13 11:16:00 | 수정 2018-01-13 11:16:00
글자축소 글자확대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기사 이미지 보기

온주완 / 사진제공=윌엔터테인먼트

MBC 주말드라마 ‘밥상 차리는 남자’(연출 주성우, 극본 박현주) 온주완의 온도차가 포착됐다.

13일 오전 온주완의 소속사 윌엔터테인먼트의 페이스북에는 ‘밥상 차리는 남자’ 촬영에 한창인 온주완의 사진 4장이 공개됐다.

공개된 사진에는 온주완의 생생한 표정이 담겨 있어 눈길을 모은다. 온주완은 진지함을 넘어 살벌하기까지 한 눈빛으로 캐릭터가 가진 분노를 가감없이 표출해 단숨에 시선을 사로잡았다. 다른 사진에서는 달달한 눈빛과 잔망스러운 미소로 부드러운 매력을 발산하고 있다.

온주완은 극과 극을 넘나드는 표정으로 확연한 온도차를 자랑했다. 사진만으로 그가 가진 명품 연기력을 고스란히 느끼게 한다. 이처럼 온주완은 극 중 사랑스러운 여자를 지키기 위해 박력 있는 냉미남으로, 때로는 한없이 부드러운 사랑꾼으로 극에 재미를 한층 더하고 있다.

태양(온주완)과 루리(최수영)의 사랑을 두고 양가의 갈등이 최고조에 이른 MBC 주말드라마 ‘밥상 차리는 남자’는 14일 오후 8시 45분에 35, 36회가 방송된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RSS 기사인쇄 url복사 댓글쓰기

POLL

가상화폐 거래소 폐쇄, 어떻게 생각하세요?

유치원·어린이집 영어수업 금지, 어떻게 생각하세요

한·일 위안부 합의 재협상,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