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로봇이 아니야’ 유승호, 까칠美 벗고 스윗男 등극

입력 2018-01-13 14:01:00 | 수정 2018-01-13 14:01:00
글자축소 글자확대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기사 이미지 보기

유승호 / 사진제공=메이퀸픽쳐스

배우 유승호가 채수빈을 위해 세심한 다정남으로 변신한다.

MBC 수목 미니시리즈 ‘로봇이 아니야’에서 그간 까칠한 모습을 보여줬던 유승호가 반전의 다정다감한 매력을 뽐낸다.

극 중 유승호는 외모면 외모, 재력이면 재력까지 뭐 하나 빠지는 것 없이 완벽한 스펙을 갖고 있음에도 불구하고 ‘인간 알러지’로 인해 연애는 물론, 제대로 된 인간 관계를 가져본 적 없었던 김민규를 맡았다.

이에 유승호는 카리스마 넘치는 남성미와 사랑스러운 멍뭉미 등 회를 거듭할수록 색다른 매력으로 ‘로봇이 아니야’를 통해 인생 캐릭터를 경신했다는 평을 듣고 있다.

13일 공개된 스틸에서 유승호는 채수빈의 손을 잡고 가시를 빼주고 있다. 채수빈이 아플까 조심스럽고 신중한 표정으로 집중하는 모습이 설렘을 자아낸다. 어두운 창고 안에서도 빛나는 미모도 눈길을 끈다.

‘로봇이 아니야’는 매주 수, 목요일 오후 10시 방송된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RSS 기사인쇄 url복사 댓글쓰기

POLL

평창올림픽 한반도기 공동입장, 어떻게 생각하세요?

가상화폐 거래소 폐쇄,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