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경희대 아이돌'은 연예계의 정유라? 비난 들끓어

입력 2018-01-17 10:32:14 | 수정 2018-01-17 10:32:14
글자축소 글자확대
경희대 아이돌 특혜 논란, 면접 불참하고도 박사과정 최종합격
경희대 아이돌, 인기밴드 A씨 초점..소속사 묵묵부답

경희대 아이돌 누구? _ 게티 이미지 뱅크기사 이미지 보기

경희대 아이돌 누구? _ 게티 이미지 뱅크




대학가가 이른바 '경희대 아이돌' 논란으로 시끄럽다.

'경희대 아이돌'은 유명 아이돌 그룹 멤버가 면접을 보지도 않은 채 경희대 대학원에 합격한 사건을 말한다.

서울지방경찰청 지능범죄수사대는 지난 16일 아이돌 그룹 멤버 A씨와 경희대 교수 B씨를 업무방해 혐의로 입건하면서 ‘경희대 아이돌’ 사건이 수면 위로 부상했다.

경희대 대학원 행정실과 B교수의 사무실도 압수수색한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지난 2016년 경희대 일반대학원 박사과정 모집 면접시험장에 모습을 드러내지 않아 면접 점수 0점을 받았다. 하지만 최종합격 통보를 받았다.

아이돌 그룹 멤버 A씨 측은 B교수가 박사모집 지원을 권유했다고 해명했다. A씨는 입학 직후 휴학한 것으로 알려졌다.

해당 소속사 관계자는 "교수의 권유로 대학원에 진학했다"면서 "소속사 사무실에서 면접을 진행한 것으로 알고 있다"고 밝혔다.

'경희대 아이돌' 논란으로 경희대 대학원 출신 연예인들이 대대적으로 물망에 오른 상황이다. 선의의 피해자가 나오지 않기 위해서라도 당사자가 밝혀져야 한다는 목소리도 높다.

경희대 출신 아이돌 멤버들 중 인기밴드 멤버로 초점이 맞춰지는 상황.
밴드로 데뷔해 풍부한 가창력과 훈훈한 비주얼로 주목받은 그는 수편의 드라마, 예능 등 다양한 분야에서 활동해 왔다.

네티즌들은 "정유라 사건이랑 뭐가 다르냐", "대학이 심하게 썪었다. 한심하다", "아이돌이 누군지도 중요하지만 같은 사례가 있다면 색출해서 뿌리를 뽑아야 한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이미나 한경닷컴 기자 helper@hankyung.com
공연, 전시, 신간, 이슈, 연예 등 담당합니다. 네이버 맘키즈 '못된 엄마 현실 육아' 워킹맘 육아에세이 연재중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RSS 기사인쇄 url복사 댓글쓰기
평창 퀴즈 드루와

POLL

한국GM에 1조원 세금투입,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