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안철수·유승민, 정치개혁구상 공개…11시10분 '통합 공동선언'

입력 2018-01-18 08:41:50 | 수정 2018-01-18 08:41:50
글자축소 글자확대
안철수, 유승민 / 사진=한경DB기사 이미지 보기

안철수, 유승민 / 사진=한경DB


양당 합당을 추진하고 있는 안철수 국민의당 대표와 유승민 바른정당 대표가 18일 오전 11시 10분 국회 정론관에서 통합 '공동선언'에 관한 기자회견을 연다.

국민의당 관계자는 "최근 두 대표가 합당의 취지를 널리 알리고 새로 탄생하는 통합정당의 비전을 알리고자 메시지를 조율해왔다"며 "고민의 결과를 국민께 소개하는 자리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 관계자는 "단순히 두 당을 통합하겠다는 의지만이 아니라 양당 기득권 정치 구조를 어떻게 바꿔낼지 등 양 대표의 정치개혁 구상이 담길 것"이라고 설명했다.

한편, 국민의당 통합 반대파에서는 합당 여부를 의결하기 위한 전당대회가 열리기도 전에 사실상의 통합선언을 하는 것은 적절치 않다는 반발이 나오고 있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RSS 기사인쇄 url복사 댓글쓰기
평창 퀴즈 드루와

POLL

아파트 후분양제 의무화,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