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청와대 "민주노총, 이달 중 개최되는 '노사정 대표자회의' 참석"

입력 2018-01-19 18:01:13 | 수정 2018-01-19 18:01:13
글자축소 글자확대
민주노총이 이달 중 개최를 조율 중인 노사정 대표자 회의에 참석하기로 했다고 청와대가 19일 밝혔다.

청와대 핵심 관계자는 이날 기자들을 만나 "잠정적으로 이달 24일로 돼 있던 것을 이달 중으로 시기만 조정한다"고 말했다.

앞서 문 대통령은 이날 오후 청와대에서 김명환 위원장 등 민주노총 지도부와 70분 동안 면담을 하고 노동 현안에 대한 협조를 구했다.

청와대 관계자는 "문 대통령은 노사정위를 출발시킬 수 있다면 어떤 형태의 대화도 무조건 하겠다고 여러 차례 입장을 밝혔다"며 "노사정 대표자 회의 개최 합의를 조율하고 있으니 각급 대화를 하게 되면 노사정위 관련 입장이 정리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다만 "민주노총의 노사정위 복귀 여부 입장을 말할 단계는 아니다"고 덧붙였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RSS 기사인쇄 url복사 댓글쓰기

POLL

한국GM에 1조원 세금투입,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