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골목식당’ 백종원, 순두부찌개에 쏟아진 혹평에 당황

입력 2018-01-19 23:56:00 | 수정 2018-01-19 23:56:00
글자축소 글자확대
[텐아시아=최정민 인턴기자]
기사 이미지 보기

사진=SBS ‘백종원의 골목식당’ 방송화면

백종원이 자신의 순두부찌개에 대한 대학생들의 혹평에 당황했다.

19일 오후 방송된 SBS ‘백종원의 골목식당’에서는 백종원이 이대 앞 백반집 사장과 대결을 펼쳤다. 방식은 학생들이 누가 만들었는지 모른 채 시식하고 더 맛있는 음식에 투표하는 방식으로 진행됐다.

2라운드는 순두부찌개. 백종원과 백반집 사장은 각각 요리를 해 내놨다. 학생들은 시식에 나섰고 각자만의 평을 했다. 특히 백종원의 찌개에 들어있는 날달걀에 대해 “이래서 별로였던 것 같다”며 혹평을 한 학생들도 있었다.

이에 백반집 사장은 “학생들은 날달걀보다 익힌 것을 좋아한다”고 설명했다. 백종원은 “취향을 몰랐다”며 당황한 모습을 보였다. 하지만 첫 표의 결과 백종원이 찌개가 한표를 획득하며 반전의 발판을 마련했다.

최정민 인턴기자 mmmn@tenasia.co.kr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RSS 기사인쇄 url복사 댓글쓰기

POLL

한국GM에 1조원 세금투입,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