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이 시대 사랑꾼"…김재우, 아내 위해 '복면가왕' 출연 화제

입력 2018-01-22 10:53:27 | 수정 2018-01-22 10:53:27
글자축소 글자확대
기사 이미지 보기

개그맨 김재우가 '복면가왕'에 출연한 가운데 그의 소감이 화제가 됐다.

지난 21일 방송된 MBC ‘복면가왕’에서는 68대 가왕 ‘레드마우스’에게 도전하는 8인의 복면가수들이 듀엣곡 대결을 펼쳤다.

그중 싸이의 ‘나팔바지’를 부른 ‘피라미드맨’과 ‘미스터리서클’은 단연 돋보이는 환상적인 호흡으로 모두를 춤추게 했다.

넘치는 흥과 기상천외한 고통 참기 개인기를 선보이며 밝은 웃음을 선물한 ‘피라미드맨’의 정체는 개그맨 김재우였다.

그는 “가면을 벗고 돌아서는 감동의 3초를 아내에게 선물해주고 싶었다”며 출연 계기를 고백해 다정다감한 사랑꾼 면모를 보였다.

또한 "얼굴이 호감형이 아니다 보니 내가 자숙하고 있는 사람들이 많다"며 개그맨다운 입담을 과시해 웃음을 자아냈다.

기사 이미지 보기

방송이 끝난 뒤 김재우는 자신의 SNS에 아내의 사진을 올리며 "쟤 오늘 울었음"이라는 글을 게재했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RSS 기사인쇄 url복사 댓글쓰기

POLL

한국GM에 1조원 세금투입,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