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효린, 2월 6일 컴백…'씨스타→솔로' 활동 본격 시동

입력 2018-01-22 13:03:17 | 수정 2018-01-22 13:03:17
글자축소 글자확대
기사 이미지 보기

씨스타 출신 효린이 드디어 워밍업을 마치고 돌아온다.

22일 소속사 브리지 측은 "효린이 오는 2월 6일 새로운 디지털 싱글을 발매하며 가요계에 컴백할 예정"이라고 공식 밝혔다.

효린은 최근 '흑기사', '돈꽃' 등 인기 드라마 OST에 참여한 것 외에는 별다른 활동을 하지 않고 솔로 활동 준비 및 음악 작업에 매진해왔다.

이에 솔로 뮤지션으로서 어떤 새로운 도전을 펼칠 것인지, 드디어 가요계에 출격하는 효린의 컴백 소식에 업계 안팎으로 더욱 기대가 모아지고 있다.

소속사 측은 "오는 2월 공개될 싱글은 효린의 폭 넓은 음악적 스펙트럼과 색깔을 보여줄 수 있는 곡 중 하나"라며 "효린은 이번 신곡을 시작으로 솔로 아티스트로서 활동에 박차를 가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한편, 2018년 어떤 모습으로 돌아올 지 궁금증이 높아지는 가운데 효린은 현재 새 싱글 막바지 작업에 매진하고 있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RSS 기사인쇄 url복사 댓글쓰기
평창 퀴즈 드루와

POLL

아파트 후분양제 의무화,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