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포토] 하늘로 떠난 故 전태수

입력 2018-01-22 13:17:39 | 수정 2018-01-22 13:17:39
글자축소 글자확대
기사 이미지 보기

지난 21일 우울증 치료 중 사망한 배우 하지원의 친동생 故 배우 전태수(향년 34세)의 빈소가 22일 오후 서울의 한 종합병원 장례식장에 마련됐다.

고인은 평소 우울증 증세로 꾸준히 치료를 받았으며 상태가 호전되어 최근까지도 연기자로서의 복귀를 구체적으로 논의하던 중이었다고 전했다.발인은 오는 23일.

최혁 한경닷컴 기자 chokob@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안녕하세요 한경닷컴 최혁기자입니다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RSS 기사인쇄 url복사 댓글쓰기
평창 퀴즈 드루와

POLL

아파트 후분양제 의무화,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