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이진욱X고현정 '호랑이보다' 3월 개봉…해외 영화제 러브콜 쇄도

입력 2018-01-25 09:48:52 | 수정 2018-01-25 09:49:11
글자축소 글자확대
기사 이미지 보기
영화 '호랑이보다 무서운 겨울손님'이 오는 3월 개봉을 확정한 가운데 해외영화제에 초청된 소식이 전해졌다.

배우 이진욱, 고현정 주연의 '호랑이보다 무서운 겨울손님'을 연출한 이광국 감독은 이미 두 편의 전작을 통해 런던국제영화제, 벤쿠버국제영화제, 로테르담국제영화제 등 해외 유수영화제의 초청을 받은 바 있다.

이 감독의 세 번째 장편 영화인 '호랑이보다 무서운 겨울손님' 역시 제47회 로테르담국제영화제 공식 초청, 제24회 브졸국제아시아영화제 경쟁 섹션 공식 초청, 제36회 뮌헨국제영화제 공식 초청되며 부산국제영화제와 서울독립영화제에 이어 해외 유수 영화제의 러브콜이 이어지고 있다.

특히 '호랑이보다 무서운 겨울손님'을 초청한 세 곳의 영화제 모두 이광국 감독의 전작들을 초청했던 영화제로 이광국 감독의 작품 세계에 대한 해외 평단의 애정과 지지를 느낄 수 있는 낭보라 할 수 있다.

기사 이미지 보기

한편 25일 '호랑이보다 무서운 겨울손님'은 오는 3월로 개봉을 확정하고 티저 예고편을 공개했다.

예고편에는 ‘안 풀리는 남자’ 경유(이진욱 분)와 ‘안 써지는 여자’ 유정(고현정 분)의 이야기가 담긴 티저 예고편을 공개하며 작품에 대한 기대감을 더욱 높였다.

'호랑이보다 무서운 겨울손님'은 동물원에서 호랑이가 탈출하던 어느 겨울 날. 영문도 모르고 갑작스레 여자 친구에게 버림받은 경유. 그리고 그런 경유 앞에 불현듯 나타난 소설가 유정의 이야기를 담고 있다. 오는 3월 스크린을 통해 관객과 만날 예정이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RSS 기사인쇄 url복사 댓글쓰기
평창 퀴즈 드루와

POLL

아파트 후분양제 의무화,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