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크로스' 전소민 "2년 만에 드라마 복귀…설레고 긴장된다"

입력 2018-01-25 14:18:42 | 수정 2018-01-25 14:38:07
글자축소 글자확대
기사 이미지 보기

배우 전소민이 오랜만에 복귀해 긴장되는 마음으로 촬영 중이라고 밝혔다.

25일 오후 서울 영등포 타임스퀘어 아모리스홀에서 열린 tvN 새 월화드라마 '크로스'(극본 최민석, 연출 신용휘) 제작발표회를 통해서다. 이 자리에는 신용휘 PD를 비롯해 배우 고경표, 조재현, 전소민이 참석했다.

이날 전소민은 "2년 만에 드라마 촬영장에 나오게 됐다. 메디컬 드라마라는 장르물도 처음이다. 그래서 굉장히 설레고 긴장되는 마음으로 촬영 중"이라며 "날씨가 춥지만 촬영 현장은 후끈후끈하다. 많은 기대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크로스'는 살의를 품고 의술을 행하는 천재 의사 '강인규'(고경표 분)와 그의 살인을 막으려는 휴머니즘 의사 '고정훈'(조재현 분)이 생사의 기로에서 펼치는 메디컬 복수극이다.

'막돼먹은 영애씨 시즌16' 후속으로, 오는 29일 밤 9시 30분 첫 방송된다.

한예진 한경닷컴 기자 genie@hankyung.com / 사진 = 최혁 한경닷컴 기자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RSS 기사인쇄 url복사 댓글쓰기
평창 퀴즈 드루와

POLL

한국GM에 1조원 세금투입,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