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특혜 논란' 정용화, 3월5일 입대…"향후 해외투어 모두 취소"

입력 2018-01-26 09:02:28 | 수정 2018-01-26 09:02:28
글자축소 글자확대
기사 이미지 보기

씨엔블루 정용화가 대학원 특혜 논란 이후 입대 날짜를 확정지었다.

정용화의 소속사 FNC엔터테인먼트는 26일 공식 보도자료를 통해 정용화의 입대 소식을 전했다.

소속사는 "정용화가 입영을 통보받고 3월 5일 입대한다"고 밝혔다. 이어 "1월 27일 홍콩 공연을 끝으로 부득이하게 향후 예정되어 있는 해외투어 일정을 모두 취소하게 됐다. 소중한 시간을 할애하여 관심을 보내주신 국내, 해외 팬 여러분들의 너그러운 양해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남아 있는 해외투어 공연에 대해서는 적절한 절차를 통해 피해자가 발생하지 않도록 조치를 취할 예정이며 정용화는 향후 씨엔블루의 투어에도 불참한다.

소속사는 "국가의 부름에 성실히 군복무를 한 후 건강하고 성숙한 모습으로 돌아올 수 있도록 응원을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다음은 FNC엔터테인먼트의 공식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FNC엔터테인먼트입니다.

정용화가 입영을 통보받고 3월 5일 입대합니다.

'2018 JUNG YONG HWA LIVE [ROOM 622]' 1월 27일 홍콩 공연을 끝으로 부득이하게 향후 예정되어 있는 해외투어 일정을 모두 취소하게 됐습니다. 소중한 시간을 할애하여 관심을 보내주신 국내, 해외 팬 여러분들의 너그러운 양해를 부탁드립니다.

남아 있는 해외투어 공연은 적절한 절차를 통하여 피해를 보시는 분이 없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습니다. 또한 개최 공지가 나간 씨엔블루 향후 투어에도 참석하지 못하는 점에 대해 별도의 공지를 드릴 예정입니다.

국가의 부름에 성실히 군복무를 한 후 건강하고 성숙한 모습으로 돌아올 수 있도록 응원을 부탁드립니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RSS 기사인쇄 url복사 댓글쓰기

POLL

한국GM에 1조원 세금투입,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