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기름값 상승세 '고공행진'…26주 연속 상승

입력 2018-01-27 09:33:20 | 수정 2018-01-27 09:34:52
글자축소 글자확대
사진=게티이미지뱅크기사 이미지 보기

사진=게티이미지뱅크



기름값이 무섭게 오르고 있다.

27일 한국석유공사 유가 정보 서비스 '오피넷'에 따르면 1월 넷째 주 주유소 휘발유 판매가격은 전주보다 3.8원 오른 리터(ℓ)당 1555.3원을 기록, 무려 26주 연속 올랐다.

경유 가격도 전주보다 4.6원 상승한 ℓ당 1349.0원으로 집계됐다. 27주 연속 상승세다.

상표별로는 알뜰주유소의 휘발유 판매가격이 전주 대비 3.6원 오른 1524.3원, 경유는 4.7원 상승한 1318.9원으로 가장 낮았다.

최고가는 SK에너지 제품이었다. 휘발유 가격은 전주보다 3.6원 오른 1575.8원, 경유 가격은 4.4원 상승한 1370.0원을 나타냈다.

지역별로는 제주 지역 휘발유 가격이 전국에서 가장 작은 폭인 0.2원 올라 1천618.5원을 기록했다. 최고가 지역인 서울의 휘발유 가격은 1648.6원(3.8원↑)으로 전국 평균 가격보다 93.3원이나 높았다.

경남 지역 휘발유 가격은 1533.9원으로 전주보다 4.0원 올랐지만, 전국에서 가장 낮은 수준을 유지했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RSS 기사인쇄 url복사 댓글쓰기
평창 퀴즈 드루와

POLL

아파트 후분양제 의무화,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