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김부겸 행정안전부 장관, 평창 찾아 현장 점검

입력 2018-01-29 13:23:35 | 수정 2018-01-29 13:23:35
글자축소 글자확대
김부겸 행정안전부 장관이 29일 강원 평창을 찾아 동계올림픽 최종 준비 상황을 점검했다.

이날 행안부에 따르면 김 장관은 청량리역에서 경강선 KTX를 타고 진부역에 도착해 이동 수단과 제설 대책 등을 확인했다.

이어 대회 자원봉사 등록 센터를 방문해 "다음달 10일 특별 자원봉사자로 참여하기로 했다"며 현장을 뛰고 있는 민간 자원봉사자들을 격려했다.

김 장관은 또 경찰상황실과 강원소방본부를 각각 방문해서는 테러 및 화재 예방, 안전관리에 만전을 기해달라고 주문했다.

그는 "평창의 숙박과 음식점의 서비스 수준이 곧 세계인의 눈에 비치는 우리나라의 서비스 수준"이라며 "자부심을 품고서 손님들을 맞이해달라"고 요청했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RSS 기사인쇄 url복사 댓글쓰기
평창 퀴즈 드루와

POLL

한국GM에 1조원 세금투입,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