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신촌 세브란스병원 화재 진화…연기 탓에 구조 진행 중

입력 2018-02-03 09:15:24 | 수정 2018-02-03 09:15:24
글자축소 글자확대
서울 서대문구 신촌 세브란스병원에서 발생한 화재의 불길이 거의 잡혔다.

3일 소방당국 등에 따르면 오전 7시59분께 신촌 세브란스병원 본관 2층 음식점에서 불이 났다.

현재 소방당국은 진화를 거의 끝낸 것으로 전해졌다. 다만 화재로 인한 연기 때문에 인명 구조를 이어가고 있다.

서울시에 따르면 현재 인명피해는 없는 것으로 전해졌다.

소방당국은 오전 8시45분께 소방대응 2단계를 발령했다. 소방대응 2단계는 2~5개 소방서가 대응이 필요할 때 발령한다. 경기소방본부는 구조 헬기를 긴급 지원했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RSS 기사인쇄 url복사 댓글쓰기
평창 퀴즈 드루와

POLL

한국GM에 1조원 세금투입,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