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민주평화당 오늘 출범…안철수 대표와 공식 결별

입력 2018-02-06 09:36:57 | 수정 2018-02-06 09:36:57
글자축소 글자확대
기사 이미지 보기
바른정당과의 통합에 반대해온 국민의당 의원들이 6일 오후 3시 국회 의원회관에서 '민주평화당(민평당)' 중앙당 창당대회를 연다. 사실상 안철수 대표와 결별을 고하는 셈이다.

민평당은 천정배 박지원 정동영 조배숙 유성엽 장병완 황주홍 김광수 김경진 김종회 박준영 윤영일 이용주 정인화 최경환(선수·가나다 순) 등 국민의당을 탈당한 지역구 국회의원 15명으로 첫 출발을 한다.

아직 거취를 밝히지 않은 손금주 이용호 의원이 합류할 가능성도 점쳐진다. 초대 당 대표로는 조배숙 의원(4선)이 거론되고, 원내대표로는 장병완 의원(3선)이 추대될 것으로 전해졌다.

국민의당 비례대표 의원 중 민평당 창당 작업에 힘을 실어온 이상돈 박주현 장정숙 의원은 당적을 옮기지는 않은 채 민평당과 대오를 함께할 것으로 보인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RSS 기사인쇄 url복사 댓글쓰기
평창 퀴즈 드루와

POLL

한국GM에 1조원 세금투입,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