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中 활동 가수 김한일, 향년 27세로 돌연 사망…"돌발성 질병"

입력 2018-02-08 15:58:29 | 수정 2018-02-08 15:58:29
글자축소 글자확대
김한일 사망 / 중국 웨이보 캡처기사 이미지 보기

김한일 사망 / 중국 웨이보 캡처


중국에서 활동 중인 가수 김한일이 갑작스럽게 세상을 떠났다. 향년 27세

김한일 소속사 측은 공식 웨이보를 통해 "2월 6일 가수 김한일이 돌발성 질병으로 인해 제주도에서 세상을 떠났다"고 7일 밝혔다.

이어 "갑작스러운 부고를 전하게 되어 마음이 아프다. 그는 즐겁고 선량하고 친절했을 뿐만 아니라 음악을 사랑하고 재능이 뛰어난 사람"이라며 "그가 다른 세계에서도 음악과 함께 행복하길 바란다"며 고인을 애도했다.

한편, 김한일은 2009년 중국 서바이벌 오디션 프로그램 '절대창향'에 출연해 외국인 최초로 우승을 차지해 화제를 모았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RSS 기사인쇄 url복사 댓글쓰기
평창 퀴즈 드루와

POLL

한국GM에 1조원 세금투입,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