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골목식당' 돈스파이크, '돼지 해체쇼' 선보여…차오루 위해 특급 이벤트

입력 2018-02-09 11:36:51 | 수정 2018-02-09 11:36:51
글자축소 글자확대
기사 이미지 보기

9일 방송되는 SBS '백종원의 골목식당' 충무로 편에서는 충무로 '필스트리트'의 재도약을 도울 새로운 '백종원 사단'으로 먹방계의 '신흥강자' 돈스파이크와 '백종원 수제자' 차오루가 합류한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두 사람은 첫 만남을 가졌다. 하지만 이들은 서로의 얼굴을 보고 나서도 한참이나 누군지 몰라했고, 결국 셀프 자기소개를 하기 시작했다.

자신을 작곡가라고 소개한 돈스파이크에게 차오루는 "요리사인 줄 알았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고, 급기야 두 사람은 서로의 이름을 포털사이트에 검색하며 이색적인 첫 만남의 시간을 가졌다.

돈스파이크와 차오루는 유쾌한 첫 만남 만큼이나 특별한 케미를 보여주었다. '폭풍 친화력'으로 첫 만남부터 함께 필동 인근 식당을 돌아다니며 메뉴 구상을 하는 것은 물론, 돈스파이크는 오래전부터 준비한 자신의 생일파티에 차오루를 초대하기도 했다.

이에 차오루는 돈스파이크를 위해 특별히 준비한 '한우 케이크'를 선물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이런 차오루를 위해 돈스파이크 역시 특급 이벤트로 '돼지 해체쇼'를 선보였다. 평소 고기요리를 좋아하는 돈스파이크는 "돼지고기에 대한 모든 것을 알려주겠다"며 본인의 정육스킬을 자랑했고, 돼지를 부위별로 해체해 차오루에게 대접했다.

이후 두 사람은 돼지고기의 다양한 부위를 하나하나 맛보며 자신들의 식당에 내놓을 메뉴를 구상했는데, 두 사람의 흥미진진한 첫 만남은 오늘(9일) 밤 11시 30분에 방송되는 '백종원의 골목식당'에서 확인할 수 있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RSS 기사인쇄 url복사 댓글쓰기
평창 퀴즈 드루와

POLL

아파트 후분양제 의무화,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