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원더걸스 선예 "엄마처럼 길러주신 할머니가 남긴 유언은…" 눈물

입력 2018-02-09 14:20:00 | 수정 2018-02-09 14:20:00
글자축소 글자확대
기사 이미지 보기

그룹 원더걸스 출신 선예가 가슴이 뭉클해지는 가족사를 공개했다.

오는 10일 방송되는 JTBC '용감한 타향살이 : 이방인'에서는 아이들 없이 둘만의 데이트에 나선 선예 부부의 모습이 공개된다.

이날 방송에서 선예, 제임스 부부는 연애시절 갔었던 첫 데이트 장소를 6년 만에 방문했다. 오랜만에 오붓한 데이트를 즐기게 된 두 사람은 만남부터 결혼, 아이를 낳기까지 과거를 추억하며 진솔한 이야기를 나눴다.

특히 선예가 조심스럽게 꺼낸 할머니와의 이야기도 공개됐다. 선예는 "일찍 돌아가신 부모님 대신 할머니가 엄마처럼 길러주셨다"고 고백했다.

이어 할머니가 돌아가시기 전 유언으로 선예-제임스 부부에게 남긴 말을 털어 놓으며 눈물을 흘렸다. 또한 선예는 "돌아가신 할머니와 똑 닮은 딸 은유를 통해 슬픔을 치유할 수 있었다"고 말해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선예 부부의 데이트 현장과 뭉클한 가족사가 공개되는 JTBC ‘이방인’은 10일(토) 오후 4시 40분에 방송된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RSS 기사인쇄 url복사 댓글쓰기

POLL

한국GM에 1조원 세금투입,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