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김여정 청와대 방명록 필체,"김일성 '태양서체'와 유사" 분석

입력 2018-02-10 22:59:33 | 수정 2018-02-10 23:04:58
글자축소 글자확대
사진=연합뉴스기사 이미지 보기

사진=연합뉴스


김정은 북한 노동당 위원장의 특사 자격으로 10일 문재인 대통령을 예방한 김여정 당 중앙위 제1부부장의 서체가 화제를 모으고 있다.

김 제1부부장이 작성한 청와대 방명록 원본은 이날 오후 공개됐다. 김 제1부부장은 김영남 최고인민회의 상임위원장의 서체와는 달리 오른쪽 45도 방향으로 올라간 기울임체로 글을 작성했다.

이에 필체 전문가들 사이에서는 김 제1부부장의 서체와 김일성, 김정일, 김정은의 글씨체가 공통적이라는 평가가 나온다.

김여정 서체는 김일성이 과거 즐겨썼던 이른바 '태양서체'를 연상시키며, 김정은 위원장 역시 태양서체와 비슷한 기울임체로 지난해 9월 제6차 핵실험 단행을 지시했다.

북한은 김일성의 태양서체와 김정일 국방위원장의 '백두산서체' 그리고 김정일 위원장의 어머니인 김정숙의 '해발서체' 등을 '백두산 3대장군의 명필체'로 선전하고 있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RSS 기사인쇄 url복사 댓글쓰기
평창 퀴즈 드루와

POLL

한국GM에 1조원 세금투입,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