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오후부터 영상권 회복…낮 최고 기온 3~8도

입력 2018-02-13 07:22:43 | 수정 2018-02-13 07:22:43
글자축소 글자확대
화요일인 13일 오후부터 차차 기온이 올라 전국 대부분 지역에서 영상권을 회복하겠다.

이날 오전 5시 현재 전국 주요 지역의 기온은 서울 -6.4도, 인천 -4.9도, 수원 -10.4도, 춘천 -9.6도, 강릉 -5.4도, 청주 -5.7도, 대전 -5.5도, 전주 -3.7도, 광주 -1.5도, 제주 4.1도, 대구 -3도, 부산 -2.1도, 울산 -2.9도, 창원 -3.2도 등이다.

기상청은 낮부터는 서풍이 유입돼 기온이 차차 올라 당분간 평년과 비슷하거나 조금 높은 기온 분포를 보이겠다고 말했다.

이날 낮 최고 기온은 3∼8도로 전날(-3.3∼4.1도)보다 높겠다.

전국이 구름이 많은 가운데 전라도, 경상 남부내륙에는 아침까지 1㎝ 내외의 눈이 내리겠다.

서울, 경기도, 강원도, 경상도에 건조특보가 발효 중인 가운데 대기가 매우 건조해 산불 등 화재 예방에 각별히 신경 써야 한다.

미세먼지 농도는 전 권역이 '보통' 수준을 보이겠다.

서쪽 지역은 저녁부터 국내에서 배출된 대기오염물질에 국외 미세먼지가 더해져 농도가 다소 높아질 것으로 예상된다.

당분간 대부분 해상에서 바람이 강하게 불고 물결이 높게 일겠다.

바다의 물결은 서해 앞바다 0.5∼3.0m, 남해·동해 앞바다 0.5∼2.0m로 일겠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RSS 기사인쇄 url복사 댓글쓰기
평창 퀴즈 드루와

POLL

아파트 후분양제 의무화,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