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위생 지적도 쿨하게 인정…'윤식당2'가 계속돼야 하는 이유

입력 2018-02-13 15:41:34 | 수정 2018-02-13 16:56:06
글자축소 글자확대
'윤식당2'에 출연 중인 윤여정, 이서진, 정유미, 박서준기사 이미지 보기

'윤식당2'에 출연 중인 윤여정, 이서진, 정유미, 박서준


"'윤식당'은 한식을 세계화 하기위해 만든 한식 전파 프로그램이 아닙니다. 외국에서 식당을 운영하는 판타지를 신기루처럼 담아낸 방송입니다."

나영석 PD가 스페인 가라치코 마을에 영업점을 낸 '윤식당' 두 번째 시즌에 대해 이 같이 말했다.

13일 서울 마포구 상암동 스탠포드호텔에서 tvN '윤식당2' 나영석 PD, 이진주 PD, 김대주 작가가 참석해 프로그램에 대한 이야기를 나눴다.

1월 5일 첫 방송을 시작한 윤식당은 닐슨코리아 기준 14.1%(유료플랫폼가구 전국기준)의 시청률을 기록하더니 2회 14.8%, 3회 14.4%, 4회 15.2%, 5회 16.0%로 상승세를 탔다. 지난주 방송된 6회는 평창올림픽 개박 여파로 13.1%를 기록, 주춤했다.

나 PD는 "솔직히 이렇게 잘 될 줄 몰랐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이어 "12~13%가 적당하다고 생각했다. 잘 나오면 내려갈 길 없어 부담된다. 그래도 많이 좋아해주신다는 증거이니 일단은 기뻐하고 있다"라고 덧붙였다.

tvN '윤식당2'기사 이미지 보기

tvN '윤식당2'


그는 '윤식당'의 인기 요인에 대해 "시청자분들이 원하는 시간, 원하는 장소에 가는 것이 현실적으로는 불가능하다"라며 "그래서 방송으로 대리만족을 하는 것이 아닌가 싶다"라고 말했다.

'윤식당'이 높은 시청률을 기록하자 출연자 이서진 또한 기쁜 기색을 감추지 못했다. 나영석 PD는 "시청률 15% 넘은 날 이서진이 오랜만에 문자를 보냈다. '시즌3 준비하자'고"라며 "이서진도 기분이 좋았고 제작진도 좋았다"라고 말했다.

사장 윤여정, 전무 이서진, 과장 정유미 시스템에 들어온 아르바이트 박서준이라는 카드는 '윤식당2'의 큰 힘이 됐다.

나 PD는 "박서준은 지금 생각해보면 없었으면 큰 일 날 뻔했던 멤버"라며 "신구 선생님 해외 스케줄 때문에 급하게 모셨는데 손이 빠르고 일을 금방 배운다"라고 설명했다.

또 "방송적으로는 모르겠지만 식당에 큰 도움이 됐다"라며 "그 열정이 시청자들에게 긍정적으로 다가간 것 같다"라고 덧붙였다.

시청자들에게 사랑받는 프로그램인 만큼 '매'를 든 시청자들도 있었다. 출연진이 음식을 만들어 팔면서 위생모를 착용하지 않았다는 지적이다.

나영석 PD는 "그 부분은 제작진의 판단미스"라며 "위생에 있어 철저하지 못한 부분을 인정한다. 촬영이 한번에 이뤄지고 잘라 방송에 내보내니 시청자의 반응을 확인할 수 없었다"라고 인정했다.

이어 "다시 윤식당 촬영을 가게 되면 더욱 신경을 쓰겠다"라고 약속했다.

또 이서진이 '윤식당'에 온 손님들의 뒤에서 '얘', '쟤'라고 부르는 것에 대해 "여러 댓글 시청자 게시판 글을 통해 알고 있다. 지적에 대해 겸허하게 받아들일 것"이라고 언급했다.

tvN '윤식당2'기사 이미지 보기

tvN '윤식당2'


김대주 작가는 가라치코 마을을 촬영지로 선택한 것에 대해 4번의 방문 끝에 내린 결정이라고 전했다. 그는 "작은 동네에서 식당을 열면 새로운 관계를 볼 수 있을 것 같았다. 숙소와 가게를 오가는 길에 사람들의 모습을 보여드리기 위해 고민을 했다"라고 밝혔다.

'윤식당'에는 기존 메뉴로 정한 비빔밥, 김치전, 호떡 외에 갈비, 김치볶음밥 등 신 메뉴가 속속 등장했다.

김 작가는 "한식 홍보방송은 아니지만 한식당을 열며 운영하는 모습을 담고 싶었고 막상 팔아보니 동네 주민들이 한식을 처음 접해본다며 굉장히 좋아했다"라고 후기를 전했다.

나 PD는 '윤식당2'의 방송일정에 대해 "본편 10회에 감독판 1개로 예측하고 있다"라고 말했다.

이어 "윤식당2' 후속은 준비 중"이라며 "윤식당은 준비 기간이 오래 걸리는 프로그램으로 답사, 기획, 안전성 등을 고려해 봐야 한다. 어떻게 방송할지는 이른 단계"라고 말했다.

또 "다행히 설이라 방송을 안해 시간을 벌었다. 열심히 준비 중이라는 것만 밝힐 수 있다"라며 시즌 3 방송 가능성에 대해 귀띔했다.

'윤식당2'는 배우 윤여정, 이서진, 정유미, 박서준이 스페인 테네리페 섬 가라치코 마을에가 한식당 운영기를 담은 예능 프로그램이다.

김예랑 한경닷컴 기자 yesra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연예이슈팀 김예랑 기자입니다.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RSS 기사인쇄 url복사 댓글쓰기

POLL

한국GM에 1조원 세금투입,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