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검찰 조사단 '강제 성추행 혐의' 현직 부장검사 영장청구

입력 2018-02-14 16:14:45 | 수정 2018-02-14 22:51:11 | 지면정보 2018-02-15 A25면
글자축소 글자확대
검찰 ‘성추행 사건 진상규명 및 피해회복 조사단’(단장 조희진 서울동부지검장)이 강제추행 혐의로 긴급 체포한 현직 부장검사에게 구속영장을 청구했다고 14일 밝혔다.

의정부지검 고양지청 소속 김모 부장검사는 과거 부하 여성을 상대로 성추행한 혐의를 받는 것으로 알려졌다. 피해 여성이 이메일을 통해 조사단에 피해 사실을 알리며 처벌을 요청했고, 조사단은 12일 그를 긴급 체포했다. 검찰이 현직 부장검사에게 구속영장까지 청구한 것은 이례적이다. 구속 여부는 이르면 15일께 결정된다.

고윤상 기자 kys@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RSS 기사인쇄 url복사 댓글쓰기
평창 퀴즈 드루와

POLL

한국GM에 1조원 세금투입,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